쓰촨 대지진으로 다리를 잃은 어린 발레리나의 발을 대신하여
수십개의 손으로 아이의 다리를 대신하는 모습에서
그들의 다리가 되어주어야 했던 나의 소임을 잊고 지냈음을 반성하게 된다.

자신의 두 팔 힘만으로 높게 올라 성화를 밝힌
3회 연속 올림픽 금메달 리스트인 허우빈 侯斌을 보며
편견으로만 휩쓸려 있던 나를 반성하게 된다.

장애라는 말이 없는 세상을 위해.
장애 해방 만세!


'Cartoon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..........  (10) 2008.09.09
The Man From Earth  (2) 2008.09.09
베이징 장애우 올림픽  (2) 2008.09.07
토마토!!  (2) 2008.09.06
개념 주차 관리  (4) 2008.09.06
중국 티스토리 접속 장애  (2) 2008.09.05